귀엽고 똑똑한 라즈베리파이와 만나보세요!

라즈베리파이와의 ‘소개팅’ 주선합니다.
―원데이 클래스 ‘Make: 라즈베리파이 101’ 개강

'Make: 라즈베리파이 101'의 첫 강의가 지난 16일 서큘러스 교육장 에서 열렸다.

‘Make: 라즈베리파이 101’의 첫 강의가 지난 16일 서큘러스 교육장 에서 열렸다.

메이커들이 오만 가지 방법으로 응용할 수 있는 라즈베리파이의 기초 기능을 하루 동안 차근차근 배우는 강의가 있다. 메이크 코리아가 라즈베리파이 입문을 돕는 원데이 클래스 ‘Make: 라즈베리파이 101’을 내달 21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세운메이커스큐브 서큘러스 교육장에서 연다.

강의는 손바닥 컴퓨터 라즈베리파이를 이용해 나만의 IoT 프로젝트를 진행하고픈 메이커에게 꼭 필요한 기초 기능들을 배우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지난 16일은 대망의 첫 강의가 문을 열어 그 현장에 다녀왔다.

‘1인 1라즈베리파이’ 만지면서 친해지기

기연아 메이커가 소형 카메라를 들고 라즈베리파이의 사진·영상 촬영 및 활용법을 강의하고 있다.

기연아 메이커가 소형 카메라를 들고 라즈베리파이의 사진·영상 촬영 및 활용법을 강의하고 있다.

이 강의의 강사로는 기연아 (주)서큘러스 콘텐츠 메이커가 나선다. 『사물인터넷 IoT Maker 라즈베리파이 CCTV 만들기』의 저자이기도 한 라즈베리파이 교육 전문가다. 강의를 시작하기 전에 기연아 선생님은 수강생들에게 라즈베리파이 본체와 LED, 스피커, 카메라 같은 부품 키트를 1인 1세트씩 나눠줬다. 내 차례를 기다리거나 할 필요 없이 수업시간 내내 곧바로 직접 만져보면서 라즈베리파이와 친해질 수 있는 것이다.

기연아 메이커의 저서. 'Make: 라즈베리파이 101'의 교재로 제공된다.

기연아 메이커의 저서. ‘Make: 라즈베리파이 101’의 교재로 제공된다.

기본 세팅, 멀티미디어부터 IoT까지

라즈베리파이와의 첫인사는 라즈베리파이에 대한 운영체제를 설치하고 연결하는 일이다. 그에 앞서 먼저 라즈베리파이의 개념을 듣고서 이후 기연아 선생님의 안내에 따라 대표 운영체제인 라즈비안을 설치해 실행하는 과정까지 따라 배웠다.

소형 카메라를 장착한 라즈베리파이

소형 카메라를 장착한 라즈베리파이

세팅이 끝나면 마음대로 갖고 놀 시간만 남았다. 맨 먼저 다룬 녀석은 LED였다. 깜빡거리는 주기와 빛의 세기 등을 제어하는 방법을 익혔다. LED 다루기가 손에 익어갈 때쯤부터는 멀티미디어를 활용해 더욱 다양하게 라즈베리파이를 응용하는 팁을 접했다. 스피커를 이용해서는 특정 텍스트를 소리 내어 읽게 하고 듣고 싶은 음악 파일을 원하는 타이밍에 재생하는 법을, 소형 카메라로는 스냅 사진 촬영부터 실시간 CCTV 영상을 담고 또 감상하는 법까지 알게 된 것이다.

끝으로는 라즈베리파이를 이용해 IoT 기술을 실생활에 적용하는 방법으로 날씨와 뉴스 정보를 실시간으로 받고 이메일과 연동하는 코딩법을 배웠다. 덤으로 주요 기자재 구매에 관한 팁 등 라즈베리파이에 한 발 더 가까이 다가가고자 소소하게 알아두면 좋은 노하우 역시 동시에 얻어갈 수 있었다.

라즈베리파이 하루 탐색, ‘애프터 신청’은 당신의 몫

수강생 중 한 명은 “라즈베리파이를 처음 접해 걱정이 많았지만 강사님의 상세한 설명과 도움으로 많이 배워갈 수 있었다”며 “평소 원하는 강의를 듣게 돼 지루한 줄 모르고 하루가 금세 갔다”고 말했다. “후속으로 중급 이상의 수업들도 듣고 싶다”고 밝힌 수강생도 있었다.

사실 라즈베리파이를 하루 만에 마스터하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강의 시간에 배우는 내용도 사실은 라즈베리파이로 할 수 있는 무궁무진한 일 중 새 발의 피에 지나지 않는다. 굳이 비유하자면 갓난아기가 양손을 오므렸다 폈다 하고 뒤집기까지 하는 정도? 수강 전에 코딩에 관한 기본 지식을 가지고 있으면 좋다. 개념을 모르면 갓난아기로 비유할 때 자기 손이 어디에 있는지조차 알기가 어렵기 때문이다.

기연아 메이커가 라즈베리파이의 이메일 연동 기능을 강의하고 있 다.

기연아 메이커가 라즈베리파이의 이메일 연동 기능을 강의하고 있 다.

‘Make: 라즈베리파이 101’은 말 그대로 라즈베리파이와 처음 만나 하루 동안 어색함을 풀고 앞으로도 조금씩 친해지고 싶은 의사가 있는 분들이 듣기에 좋다. 라즈베리파이를 본격적으로 구매하기 전에 이곳에 와서 미리 써보고 애프터를 할지 말지 결정하는 소개팅 시간이라고 해두자.

메이크 코리아는 앞으로도 본 강의 외에 ‘Make: 아두이노 101’ 등 다양한 메이커 교육 프로그램을 만들어 메이커 운동 활성화에 앞장설 계획이다. 강의에 대한 문의는 maker@bloter.net으로 하면 된다.